로고가슴성형부작용ac컵?박진석성형외과상담글수술전후물방울가슴
box온라인상담box수술후기box
box홈페이지바로가기boxbox병원오시는길box
box
boxUPF그레이드를 요구해야하는이유box박진석원장의 학술활동box
box박진석원장의 신앙간증box
신앙간증논문개제스포츠조선가슴성형일기
텍스트
로고가슴성형부작용ac컵?박진석성형외과상담글수술전후물방울가슴
서브타이틀

'2019/02'에 해당되는 글 12

  1. 2019.02.04 새가슴환자의 가슴성형수술
  2. 2019.02.01 가슴성형부작용 폭포수변형이란
가슴성형 칼럼 | Posted by 가슴성형 2019.02.04 09:00

새가슴환자의 가슴성형수술

새가슴환자의 가슴성형수술

 

오직 가슴성형만 수술하는 박진석성형외과

 


 

새가슴이란 무엇인가?

 


영어로 pigeon chest 라고도 불리는 새가슴은 의학용어로 Pectus carinatum이라고 합니다. 가슴 중앙 뼈인 흉골이 돌출되어 상대적으로 바깥쪽 부분이 꺼져있게 되는 새가슴은 앞면과 옆면 사이의 경사가 큰 경우라고 볼 수 있습니다.

 


 

 

 

 

 

 


 

이렇게 흉곽이 바깥쪽으로 바라보고 있는 경우는 가슴성형으로 유방이 커지는 방향이 바깥쪽을 향하게 되어 자칫 가슴이 커지는 것이 아니라 뚱뚱해 보이는 가슴이 될 수 있으므로 수술을 계획할 때 주의가 필요합니다.

 

 

 

 

또한 보형물도 바깥쪽으로 밀려나가려는 경향이 많으므로 수술할 때에도 바깥쪽 공간이 너무 크지 않도록 수술해야하며 수술후에도 바깥쪽 공간이 늘어나우 바깥쪽으로 보형물이 밀려 나가지 않도록 지속적인 관찰과 관리가 필요합니다.

 


 

 


 

 

 

 

 

 


 

 

돌출도가 큰 보형물이 수술후 모양에 유리하며 맛사지가 필요없는 텍스쳐드 보형물이 맛사지가 필요하고 매끄러운 스므스 보형물에 비해 상대적으로 바깥쪽으로 보형물 변위 위험성이 적습니다.

 

 


 

 


그럼에도 대흉근의 운동 방향이 보형물을 바깥쪽으로 밀어내려는 경향이 있으므로 가슴근육에 힘을 많이 주는 운동을 피하는 것이 좋으며 어쩔수 없는 경우 가능하면 바깥쪽으로 보형물의 이동을 방어할 수 있는 속옷의 착용이 필요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가슴축소수술에 있어 혈액순환이상

짝가슴을 위한 가슴성형수술

가슴성형수술 수술후의 검사가 중요한이유

가슴성형부작용 측방변위와 유방합체증은?

 

 

 

 

 

 

 

댓글을 달아 주세요

가슴성형 칼럼 | Posted by 가슴성형 2019.02.01 08:00

가슴성형부작용 폭포수변형이란

가슴성형부작용 폭포수변형이란

 

오직 가슴성형만 수술하는 박진석성형외과

 

 

 

일반적으로 가슴이 처쳐있는처진가슴의 경우에는 누워있을떄와 서있을때에 움직이지 않는 갈비뼈 쪽의 위치에 상응하는 피부의 위치가 변하게 됩니다. 그 중에서도 만일 가슴의 많이 쳐진 분들의 경우라고 한다면  이러한 움직임의 거리는 쳐진만큼에 비례해서 길어지게 됩니다.

 


 

 

 

 

보통 작고 쳐진 가슴의 교정수술은.  보형물을 삽입할 때에 보형물이 보다 덜 느껴질 수 있도록 가슴근육인 대흉근 뒤에 보형물을 넣게 됩니다. 근육뒤에서 밀고 나오는 볼륨은 누웠을 때에는 예쁜 위치에 잘 자리잡아 있는 것 처럼 보여도 서있을 때 미끄러져 내려오는 쳐진 살이 유방의 볼륨과 어긋나게 되어 더 처져 내려오게 됩니다.

 

 

 


 

 


 

 


 


 이렇게 변한 가슴모양을 들어 폭포수변형 또는 스누피모양 변형 이라고 합니다.

 

 

 


 

 

 

 

 

 

이를 교정하기 위해서 처진 살을 끌어올려주는 노력을 하기도 하는데 이 경우 생각지 못했던 유륜주변의 흉이 남게 됩니다. 대부분의 경우 끌어올려주는 수술 없이도 덮인살의 재배치를 통해 잘 교정됩니다.

 

 

 

 

 

 

가슴성형부작용 - 폭포수변형을 알아보자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가슴축소수술에 있어 혈액순환이상

짝가슴을 위한 가슴성형수술

가슴성형수술 수술후의 검사가 중요한이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