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가슴성형부작용ac컵?박진석성형외과상담글수술전후물방울가슴
box온라인상담box수술후기box
box홈페이지바로가기boxbox병원오시는길box
box
boxUPF그레이드를 요구해야하는이유box박진석원장의 학술활동box
box박진석원장의 신앙간증box
신앙간증논문개제스포츠조선가슴성형일기
텍스트
로고가슴성형부작용ac컵?박진석성형외과상담글수술전후물방울가슴
서브타이틀

 

 

오늘은 처진 가슴교정 네번째 순서로 가슴이 크고 처진 분들의 경우 줄이는 수술에 대해 말씀드리겠습니다.

 

 

 

유방축소술에 대해선 미용수술이 아닌 질병의 치료로 봐야한다는 논란이 우리나라는 물론 전세계적으로 종종 이슈가 되고 있습니다.  우리나라 건강보험공단에서 유방축소술을 건강보험에 포함시켜 보려는 시도가 10여년전에 있었지만 미용과 질환의 경계가 모호하여서 보류중에 있는 것으로 알고있습니다.

 

 

 


 영국 등 사회보장제도가 잘 갖춰진 유럽각지에서는 엄격한 기준에 맞는 경우에 의료보험으로 유방축소를 해주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 며칠전인가요, 최근 뉴스에는 스테로이드를 장기간 복용한후에 유방이 시시각각 커져서 Beth Coldrick이라는 환자가 유방축소술을 하려고 하는데 영국의 건강보험에서 이를 거부해서 뉴스가 되기도 했습니다. 


또한 5년쯤 전이던가?
모던패밀리라는 프로에서 어린아이때부터 출연했던 Ariel Winter라는 배우가 10대 아주 어린아이에 유방축소술을 스스로 감행하고 이를 공표하여 세상을 깜짝 놀라게도 하였었습니다. 

 

 

 

유방축소술을 결정하는 분들은 
무거운 가슴 때문에 목이 아프거나 등, 어깨에 무리가 가는 분들도 많이계십니다.

 

 

 

 


그림과 같은 다양한 자세에서 유방축소를 하려는 그런 분들은 대부분 제일 왼쪽처럼 어깨를 안으로 말고 계시는 분들이 대부분이지만 가슴이 너무 크신 분들은 가슴이 너무 무거워서 자신도 모르게 몸을 뒤로 저치는 자세를 하고 있는 분들도 종종 볼 수 있습니다. 

 

 

 

 

 

가슴이 너무 무겁고 힘들어서 줄이기를 원하시는 분들이 많아서 최대한 줄이기를 원하는 분들이 또 많습니다. 최대한 많이 줄이려면 유두로 가는 혈액공급을 먼저 확보하고 거기에 영향을 가장 덜 주는 방법으로 수술을 해야하구요.

한편 결혼전인데도 큰 가슴 때문에 둔해보이는 것이 싫고 활동에 지장을 줘서 수술하려는 젊은 분들도 있는데 이런 분들은 너무 줄이기보다는 C컵정도의 가슴을 원하시는 분들도 계십니다.

 

 

 

볼륨을 줄이는 방법으로는 선택한 유두의 혈액공급을 해치지 않는 그 반대족에서 유방조직을 제거하게 됩니다, 또한 지방이 많은 경우에는 지방흡입을 통해서도 볼륨을 줄일 수 있습니다.

 

 

 

 

 

제가 주로 유방축소술에 사용하고 있는 수직반흔법의 경우 수술후 최종결과는 유륜주변과 유두아래에서 밑으로 수직으로 흉이 남는 수직반흔법을 사용하게 됩니다.

 

 

 

 

수술시간이 긴 편에 속하는 수술이라 출혈, 염증, 상처가 잘 아물지 않아서 벌어지는 문제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만 흔한 부작용은 아닙니다. 수술 후 또 체중이 증가하거나 또는 출산을 하면서 다시 가슴이 다시 커지느 경우도 있고 다시 처지는 경우도 있습니다. 

 

 

무엇보다도 유방축수술은 "Scar Wars"라고 할 정도로 흉을 어떻게 덜 남기게 하는가 굉장히 중요합니다. 특히 켈로이드 흉이 안되도록 지속적으로 관심과 관리가 필요합니다. 

 

 

 

또한 심각한 부작용으로 유두에 공급하는 혈액순환에 장해가 생겨서 조직 괴사가 일어나는 것입니다,
혈액순환에 지장이 없도록 의사는 수술을 잘해야겠지만 과도한 흡연 중이거나 조절되지 않는 당뇨 등이 있는 환자들은 의사와 충분히 상의하셔서 수술시기를 잘 정하고 준비 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수술시간은 가슴 크기에따라서 3-5시간 정도 걸리구요 
회복기간은 2주정도 잡아야 하지만
일생생활은 대부분 수술후 2-3일부터는 가능합니다. 
입원은 필요없지만 병원에서 집이 너무 멀다면 
병원근처에 하루 머무시는 것도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