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가슴성형부작용ac컵?박진석성형외과상담글수술전후물방울가슴
box온라인상담box수술후기box
box홈페이지바로가기boxbox병원오시는길box
box
boxUPF그레이드를 요구해야하는이유box박진석원장의 학술활동box
box박진석원장의 신앙간증box
신앙간증논문개제스포츠조선가슴성형일기
텍스트
로고가슴성형부작용ac컵?박진석성형외과상담글수술전후물방울가슴
서브타이틀

가슴성형 칼럼 | Posted by 가슴성형 2021. 2. 22. 11:40

처진 가슴을 위한 유방거상술

처진 가슴을 위한 유방(확대)거상술

 

오직 가슴성형만 수술하는 박진석성형외과

 

 


가슴이 작아서 고민인 사람들도 있지만 살을 빼거나 아기 낳기 전에 예쁜 가슴을 가지고 있다가 살이 빠지면서 또는 출산후 수유후에 처져서 고민인 분들도 종종 박진석성형외과를 방문합니다.

 

 

 

처져서 고민인 분들 중 볼륨감이 없다면 가슴확대로 처져보이는 것도 개선되고 볼륨감도 회복시킬 수 있습니다. 작은 처진 가슴을 유방확대만으로 개선시키는데는 UPF를 고려한 보형물을 선택하는 것이 효과가 크다고 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처진 정도가 심하여 확대수술만으로 처진 가슴이 개선되지 않는 경우는 박진석성형외과에서 확대와 끌어올려주는 수술을 같이 하기도 합니다. 이런 경우를 가슴확대거상술이라고 하는데 판단의 기준이 되는 지표로  유두와 밑주름선의 관계가 가장 흔히 이용됩니다

 

 


예를 들면

 

 

 

 

 


위 그림과 같이 유두와 밑주름선의 높이가 같은 높이 또는 그 위에 에 있는 경우는 박진석성형외과 가슴확대수술만으로도 대부분 좋은 결과를 얻지만

 

 

 

 

 

 

 

 

​이 그림 처럼 유두의 위치가 밑주름선의 높이보다 많이 아래에 있는 경우는 가슴을 끌어올려주는 박진석성형외과 유방거상술(처진가슴교정수술)이 필요합니다.

 

 

또한 처진 가슴을 올렸을 때 볼륨감이 있다면 굳이 보형물을 사용하지 않고 가슴을 끌어올려주는 수술만으로 예쁜 가슴 윤곽과 피부 탄력을 얻을 수 있습니다.

 

한편 가슴이 처지기만 한 것이 아니라 너무 커서 어깨 목 심지어는 허리까지 부담을 가지는 경우는 가슴의 크기를 줄이면서 유방을 올려주어야 합니다. 유방을 올려주는 방법으로 최근 가장 많이 사용되는 방법은 수직반흔법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박진석성형외과]부정맥이 있는 환자의 가슴성형수술

 

오직 가슴성형만 수술하는 박진석성형외과

 

 

 

박진석성형외과 박진석원장이 학생시절일 때에는 부정맥이 빈발하는 경우는 갑작스러운 심정지의 가능성이 높다고 배배웠기에 혼자 생각에 ​흉벽함몰, 부정맥,  안타깝지만 예뻐지기 위해 위험을 무릎쓰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래도 혹시나 하는 생각에 가슴성형수술을 하기전 심장내과에서 진찰을 받아보고 수술을 받아도 괜찮으시다고 하면 소견서를 받아오라고 하였습니다. 대부분의 내과 선생님들은 웬만하면 보수적으로 소견을 써주셔서 위험이 있다면 좀 더 위험쪽에 비중을 두고 소견서를 써주시는 경향이 있어서 수술을 할 수 없으리라 내심 마음을 먹었습니다.

 

 

 

그러나 심장내과 선생님의 소견은 내가 알고 있었던 내용과는 사뭇 달랐습니다.

심장질환의 진단과 병인, 치료법이 발달하면서 심장내과 선생님은 좀 더 정확하고 명쾌한 답변을 주셨습니다.​

 

심장초음파등 여러가지 검사를 하시고는 부정맥이 있더라도 증상이 없고 다른 심장기능이나 질환이 없는 경우 치료 대상이 되지 않고 수술에 부가적인 위험도 없다는 판단이셨습니다.

 

소견서를 받고 나의 무지함을 한 번 더 생각해보고 그래서 전문가의 의견을 좀 더 경청할 필요가 있겠다는 생각을 하였습니다.

 

수술전에 충분한 검진과 전문가의 조언을 통해 안전한 수술을 위해서 필요하지만 또한 지나치게 염려하여 수술을 못하게 되어 실망하며 돌아서는 환자에게는 희망의 소식이 되기도 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